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879)
(′·ω·`) (61)
글쓰는 빌라 (9)
빌라의 리뷰 (5)
빌라의 둑흔둑흔 (10)
빌라가 번역하는 유머 (439)
빌라가 번역하는 공포 (126)
빌라가 번역하는 감동 (116)
빌라가 번역하는 기타 (91)
빌라가 번역하는 웹툰 (8)
너희들 성우냐 이벤트 (12)
(* ゚ ∀ ゚ *) (2)
마사키군의 생각
ayukawa's me2day
곧 다가오는 여름휴가! 스마트폰..
국토지킴이_국토해양부 공식 블..
생일로 오덕오덕한 일본식 가명..
강멸의 HOTMiLK, 냐하-☆
마메시바 광고모음 "저기, 이거..
감카피, 지혜는 나의 힘!
민경호의 생각
mindochi's me2day
1,918,177 Visitors up to today!
Today 295 hit, Yesterday 497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14.11.02 14:41






[2ch] 로봇청소기

 



70 おさかなくわえた名無しさん@転載は禁止 sage 2014/10/29(水) 10:41:57.41 ID:QVTxx++Q

 

움직이는 물건에는 애정이 생기는 걸까?

 

내가 아는 사람 중에

룸바(로봇청소기)를 산 녀석이 있는데

「우리 룸바쨩이 움직이는데 방해되니까」

하면서 지가 바닥을 일일이 다 치워놓고

난리도 아니더라.

 

어느날 퇴근했는데,

바닥에 놔뒀던 짐에 로봇청소기가 걸려서

구석에서 죽어있는(?) 걸 보고

「미안, 진짜 미안해」

하고 울면서 충전했다고.




번역 : 행복한 마조히스트(sweetpjy.tistory.com)







신고
aruhi | 2014.11.02 19:04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헉! 1년만 아니신가요! 살아계셨군요 ㅠ_ㅠ
마ㅏ누 | 2014.11.03 10:11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간만이네요 ㄷㄷ
깜짝 놀람 | 2014.11.03 14:31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와 살아계셨네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