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879)
(′·ω·`) (61)
글쓰는 빌라 (9)
빌라의 리뷰 (5)
빌라의 둑흔둑흔 (10)
빌라가 번역하는 유머 (439)
빌라가 번역하는 공포 (126)
빌라가 번역하는 감동 (116)
빌라가 번역하는 기타 (91)
빌라가 번역하는 웹툰 (8)
너희들 성우냐 이벤트 (12)
(* ゚ ∀ ゚ *) (2)
마사키군의 생각
ayukawa's me2day
곧 다가오는 여름휴가! 스마트폰..
국토지킴이_국토해양부 공식 블..
생일로 오덕오덕한 일본식 가명..
강멸의 HOTMiLK, 냐하-☆
마메시바 광고모음 "저기, 이거..
감카피, 지혜는 나의 힘!
민경호의 생각
mindochi's me2day
2,043,798 Visitors up to today!
Today 13 hit, Yesterday 79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12.02.13 00:12





[2ch] 여자를 잘 알아야 맞출 수 있는 문제




1

모 만화에서 인용한 거지만,




알바를 끝낸 남자와 여자가

막차를 타기 위해 전철역까지 달려가고 있었다.

남자는 전철을 탈 수 있었지만

여자는 달리기가 느려서 탈 수 없었다.

남자는 여자를 혼자 역에 두고 갈 수 없어서

막차를 그냥 보내고 말았다.

여자가 신은 하이힐을 보고 남자가 말했다.

「막차시간이 아슬아슬하다는 거 알면서 왜 그런 걸 신었어?」

그러자 여자는 「일부러 그런 건데.」라고 말했다.




이때 여자의 심경을 대답해라.




2

나 혼자 돌아갈 테니까 택시비나 내놔.




9

막차도 끊겼으니까 너네 집에 데려가 달라고☆




13

>>9

남자도 집에 갈 수 없게 됐으니 안 돼. 하지만 아깝다!




11

귀여운 모습을 보여주고 싶어서.




14

밤새 술 먹자고.





22

당신이랑 둘이서 아침까지 함께 있고 싶어서.




26

>>22

정답

















35

자, 이것도 어디서 본 걸 인용한 건데.


남자와 여자가 사이좋게 이야기를 나누고 있었다.

그 때 남자는 자기 가슴에 비단벌레가 앉아있는 것을 알아챈다.

벌레를 본 여자는 손가락으로 튕겨내고 발로 밟아 죽였다.

남자는 깜짝 놀라 「비단벌레 싫어해?」라고 물었다. 

여자는 「아니, 비단벌레는 예쁘잖아.」라고 답했다.

남자는 이상하다싶어서「근데 왜 밟아 죽였어?」라고 물었다.

여자는 「왜냐하면 당신 가슴에 벌레가 붙었잖아.」라고 웃으면서 대답했다.




이때 여자의 심경을 말하라.




37

남자가 더 예뻐☆




38

그런 여자는 무서워, 도망쳐!




36

당신의 가슴에 붙어 있어도 되는 것은 나 뿐이니까///




41

>>36

응, 정답
















51

그럼 다른 질문 또 인용


어떤 커플이 식당에 갔다.

잠시 후에 여자 친구가 화장실에 갔다.

테이블 위에는 여자의 핸드폰이 있다.

왜 그랬을까?




54

>>51

부끄러워서 얼굴을 보고는 말 할 수 없는 말을

핸드폰 메모장에 적어놨으니까 읽어줘.




55

>>51

사실 다른 핸드폰을 가지고 있고,

두고 간 핸드폰은 페이크로 보여주기용이다.

하지만 머리카락을 하나 끼워놔서 핸드폰을 건드리면 티가 난다.




56

>>51

핸드폰으로 녹음 중.

남자의 혼잣말이 기분 나쁘다거나

남자가 예쁜 알바언니랑 노닥거리면

집에 가버리려고.




62

>>51

남자가 몰래 보는지 시험하는 거 아님?




102

>>51

바람피우지 않는 것을 증명.

너 하나만 사랑한다고.




106

>>51

믿음의 증거




114

정답은.


남자 친구가 핸드폰을 몰래 보는지 시험하는 것.

그리고 핸드폰 통화목록이랑 문자를 굳이 남자들 것만 남겨서

만일 보게 되면 남자 친구가 질투를 하게 만드는 이중 여우짓.




117

>>114 성격 더럽네




125

>>117

동감,

동정인 나에게는 여자의 마음이 너무 어렵구나.
















87

최근에 막 사귀기 시작한 남녀.

마주 앉은 두 사람.

담배를 피우는 남자에게

여자는 「나 이 담배 냄새 싫어」

라고 대놓고 말한다.




왜 그랬을까?




89

>>87 키스 할 때 담배 냄새 나니까 끊어.




90

>>87

마주보고 앉으니까 담배 연기가 내 쪽으로 온다.

그러니까 내 옆에 앉아라.




95

>>87

담배 냄새 때문에 자기가 뿌린 향수 냄새가 사라지니까?




107

>>87

자기 옷에 담배 냄새가 배면

항상 남자 친구가 생각날 테니까.




103

그 담배 냄새를 맡으면 그 남자가 생각나니까?




108

>>103

거의 정답입니다

만나지 않을 때(만날 수 없을 때)도

그 담배 냄새를 떠올리면 더 쓸쓸해지니까.




112

>>108

모르겠어.




113

>>108

그런 게 정답이라면 난 평생 여자를 모르고 싶다.












136

「아까부터 무슨 이상한 냄새 안 나?」

운전 중에 여자친구가 이렇게 묻길래

일부러 차를 세워 어디가 고장 났나 확인을 했다.

차를 살피는 동안 여자친구는 아무렇지도 않게 기지개를 폈다.

「야, 아무데도 고장 안 났잖아.」

「응? 그게 무슨 소리야?」

멍한 얼굴로 나랑 눈도 안 맞췄다.

「뭐라니, 네가 그런 말을 하니까 차까지 세워서 확인했는데.」

「뭐, 바람이 기분 좋게 부니까 됐잖아?」

바람이 불어 여자 친구의 머리카락을 흐트러트렸다.




문제

여자친구가 「아까부터 무슨 이상한 냄새 안 나?」 라고 한 이유는?




141

>>136

방귀 뀐 거 겠지




142

>>136

운전에 너무 집중하는 바람에 대화를 잘 나누지 못해서?




144

>>136

드라이브를 너무 오래 했더니 지쳐서?




147

>>136

오랜 드라이브에 지친 남자를 자연스럽게 쉬게 해줬다?




182

>>136의 정답은 여자가 몰래 방귀를 뀌었다.

「이상한 냄새 안 나?」라고 떠봤더니

남자는 방귀를 알아채지 못하고

차가 고장 났나 싶어 내렸다.

여자는 기지개를 펴면서 대충 환기를 시키고

속으로 이렇게 생각하겠지.

「안 들켰으면 됐어^^」

주의) 여자는 한 번도「고장」이라고 한 적 없다.




187

>>183

장거리 운전을 할 때 흔히 있는 이야기.

여자는 바람이 들어와서 환기가 된 것에 만족ㅋ
















167

문제


남자「뭐 먹을래?」

여자「아무거나」




이 여자의 본심은 뭘까?




170

>>167

그냥 먹고 싶은 것이 딱히 없어서.

아니면 이야기할 거리를 만들려는 것이거나

남자 친구가 자기 취향을 알고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서?




171

>>167

빨리 집에 가고 싶어.




175

>>167

근데「그럼 이거 먹자」라고 하면 싫어하잖아?




176

>>167

내가 좋아하는 것을 맞춰 봐.




177

>>167

밥은 아무거나 상관없고,

빨리 당신이랑 단둘이 있고 싶어.




174

>>167의 정답

「먹을 것 정도는 네가 좀 생각해봐라」




130

밀땅이라든가 시험이라든가

왜 그렇게 귀찮은 짓을 하는 지 모르겠어.

좋아하면 좋아하는 것 만으로 좋은 거 아닐까?




137

>>130

나는 동정이라 잘 모르겠지만

상대가 날 좋아하는지 다시 확인하고 싶을 때 도 있고,

상대가 나한테 질리거나 내가 상대한테 질렸을 때

적절한 자극이 필요하잖아?





번역 : 행복한 마조히스트(sweetpjy.tistory.com)


난 여잔데 여자를 잘 모르겠다-_-...

LX | 2012.02.13 01:16 | PERMALINK | EDIT/DEL | REPLY
남자인데도 거의 대부분을 맞춘 저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 | 2012.02.13 02:52 | PERMALINK | EDIT/DEL | REPLY
여잔데도 잘 모르겠네요..으어유 전 남자인가봅니다ㅠㅜㅜ
ㅋㅋㅋ | 2012.02.13 08:48 | PERMALINK | EDIT/DEL | REPLY
모르겠다 모르겠다
뭐가뭔지 모르겠다
ㅎㅎ | 2012.02.13 10:48 | PERMALINK | EDIT/DEL | REPLY
중간에 인상깊은 구절이 있네요.

그런 게 정답이라면 난 평생 여자를 모르고 싶다.

라는...
ㅎㅎㅎ | 2012.02.20 15:24 | PERMALINK | EDIT/DEL
요태까지 구래왔고
아패로도 꼐속
모르겠죠 :D
? | 2012.02.13 14:07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저거 왠만하면 다 눈치채지 않나요?저렇게 티나게 행동하는데.
남자들이 왜 모르는지 모르갰네요
? | 2012.11.04 02:32 | PERMALINK | EDIT/DEL
남자도 사람입니다 초능력자가 아니구요 차라리 이렇게 해달라고 직접 말하세요 무슨 애도 아니고 남자가 부모처럼 하나부터 열까지 다 알아줘야 합니까 애인이 아니라 하인이군요 기념일 안챙겨줫다간 자살하시겠어요
적당히 하시져? 참고로 저 여자니까 오해는 마시구요 ^^
쿠탄 | 2012.02.13 17:10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연애 하수: 모른다
연애 중수: 대충 알겠다. 스스로 대견하다.
연애 고수: 알지만 모른척한다.
ㅎㅎ | 2012.02.13 18:27 | PERMALINK | EDIT/DEL | REPLY
KY짓 안하려고 일부러 한번은 별거없는 댓글달았지만 다른 댓글 보고있자니 그냥 KY마지레스쓰는편이 더 마음에 이롭겠네요!
솔까 이거 좀...
두번째 벌레드립은 진짜 개드립이고...소설쓰는것도아니고...
보통은 여자가 아 벌레! 이러고 남자가 떼겠지요...
핸드폰도 진짜 여자 성격에 달린 거고
담배는 슈박ㅋㅋㅋ무슨ㅋㅋㅋ그냥 담배냄새가 싫은거지ㅋㅋㅋㅋㅋㅋ여자라고 무슨 모든 행동 하나하나에 다 끝을모르는 심계를 담아서 행동하나ㅋㅋㅋㅋㅋ
물론 그런 인간도 있겠지만...그건 보통이라고 하기 어려울거같은데...

자동차같은건 진짜 레알이긴 한데 헛소리랑 레알을 막 섞어놨는데 아무도 태클을 안거니까 버틸수가없네요!
ㅇㅁㄴ | 2012.02.26 22:08 | PERMALINK | EDIT/DEL
웃자고 하는거지
ㅇㅇㅇ | 2012.02.13 18:51 | PERMALINK | EDIT/DEL | REPLY
여친을 만드려면 암호학부터!
아이흥행 | 2012.02.14 00:49 | PERMALINK | EDIT/DEL | REPLY
남자친구와 함께 있으면서 예전남자친구가 생각나니 담배냄세가 싫다니... 이런거 왠지 싫다...
아니 잠깐 | 2012.02.14 05:09 | PERMALINK | EDIT/DEL | REPLY
이 분 여자였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빌리라고 해서 당연히 남잘꺼라 생각했는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럴리가.. | 2012.02.14 12:04 | PERMALINK | EDIT/DEL
그럴리가요.. '빌리'가 아니라 '빌라'에요
집 말할 때 쓰는 빌라..
화내일천 | 2012.02.20 00:09 | PERMALINK | EDIT/DEL
만복빌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앜ㅋㅋ | 2012.02.21 13:07 | PERMALINK | EDIT/DEL
ㅋㅋㅋㅋ
ANG?
ㅋㅋㅋㅋㅋㅋㅋㅋ
올ㅋ | 2012.02.14 11:57 | PERMALINK | EDIT/DEL | REPLY
남자로 안태어나서 다행이에요 ㅋ...ㅋ...ㅋㅋㅋ 뭐라는거야 ㅠㅠ
dd | 2012.02.14 23:01 | PERMALINK | EDIT/DEL | REPLY
114는 히라노 아야잖습니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남자친구의 질투를 불러일으키는 비결☆
힐로 | 2012.02.16 13:13 | PERMALINK | EDIT/DEL | REPLY
일부러 우산 안들고 오는 경우는 애교로 생각되지만
막차끊기고 저런다고 생각하면 좀 짜증나죠.
주주 | 2012.02.19 18:01 | PERMALINK | EDIT/DEL | REPLY
사용좀 하겟습니다!
달님 | 2012.02.28 05:13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저도 여자지만.. 여자의 마음은 어렵네요 ㅋㅋㅋ
ㅁㄴㅇㄹ | 2012.03.02 00:10 | PERMALINK | EDIT/DEL | REPLY
티가 나나요..대단.. 첫번째거말곤 전혀 모르겠는데.. 역시 내 염색체는 XY인건가
Pectus Solentis | 2012.03.04 21:14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전 하나 빼고 다 맞췄네요
??? | 2012.03.25 12:04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저걸보고 ?님이 저러고도 남자가 여자마음을 모르냐고 하는데


시`발놈이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