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879)
(′·ω·`) (61)
글쓰는 빌라 (9)
빌라의 리뷰 (5)
빌라의 둑흔둑흔 (10)
빌라가 번역하는 유머 (439)
빌라가 번역하는 공포 (126)
빌라가 번역하는 감동 (116)
빌라가 번역하는 기타 (91)
빌라가 번역하는 웹툰 (8)
너희들 성우냐 이벤트 (12)
(* ゚ ∀ ゚ *) (2)
마사키군의 생각
ayukawa's me2day
곧 다가오는 여름휴가! 스마트폰..
국토지킴이_국토해양부 공식 블..
생일로 오덕오덕한 일본식 가명..
강멸의 HOTMiLK, 냐하-☆
마메시바 광고모음 "저기, 이거..
감카피, 지혜는 나의 힘!
민경호의 생각
mindochi's me2day
1,901,976 Visitors up to today!
Today 38 hit, Yesterday 170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13/09'에 해당되는 글 1건
2013.09.03 20:46




[2ch] 이제 친구로는 안 만날래




889 名前:恋人は名無しさん [sage] :2013/08/29(木) 15:30:18.93 ID:xntOmqx80


그녀를 인터넷으로 처음 만났다.




스카이프로 자주 대화하다가

오프라인 모임을 만들어 실제로 만난 후로는

여럿이서 놀러다니기도 하고

단 둘이서 놀러다니기도 했다.




나는 그녀를 좋아했지만

그녀는 나를 그저 친구로만 대했다.

연애 감정은 전혀 느끼지 않는 것 같았다.




나는 그녀랑 함께 있는 것만으로도 좋았으니까

그냥 계속 친구로 지내려고했다.




그녀와 만난지 3년 째 되던 해.

평소처럼 둘이서 놀다가 집에 가던 길에

그녀가 할 말이 있다며 역 앞에 멈춰섰다.




순간 나는

그녀한테 남자친구가 생겨서

이제 나랑은 만나지 않겠다고 할 줄 알았다.




「 미안한데, 네가 좋아졌어. 이제 친구로는 안 만날래... 」


그녀는 나한테 이렇게 고백하며 울었다.




내 예상을 완전 빗나간 말에 나는 멍했다.

그러는 동안에도 그녀는 계속 울었다.

당황한 내 입에서 튀어나온 말은




「 친구가 아니어도 돼? 」




그 후

나도 그녀를 좋아한다고 고백하고

우리는 사귀기로 했다.




나중에 그녀한테 들은 얘기로는

사실 처음 만났을 때부터 마음이 갔었는데

계속 숨기느라 힘들었다고.

...난 전혀 몰랐단 말이야!




번역 : 행복한 마조히스트(sweetpjy.tistory.com)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신고
NaOH | 2013.09.04 01:58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현실은 이렇게 아름답지 않아!!!!!! 우애앵~~ (울면서 뛰쳐 나간다)
NaCl | 2013.09.05 00:35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아....
| 2013.09.06 22:22 | PERMALINK | EDIT/DEL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2013.09.06 22:26 | PERMALINK | EDIT/DEL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만복빌라 | 2013.09.07 15:01 신고 | PERMALINK | EDIT/DEL
퍼가셔도 돼요 ^^
안녕하세요 | 2013.09.07 15:34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허허헣
샤벨고양이 | 2013.10.08 22:56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하아....
내가 무슨 부귀영화를 누리겠다고...이걸 봣나....에효...
아우아우 | 2013.12.16 21:12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허허 무슨 클날 소리를 ㅜㅠ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